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대기오염물질 실시간 감시" 환경과학원 감시시스템 구축

차량에 연속 관찰 장비 장착…"초 단위로 오염물질 분석"
대기오염물질 이동형 감시시스템 활용 모습
대기오염물질 이동형 감시시스템 활용 모습[국립환경과학원 제공=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성서호 기자 = 대기오염물질로 문제가 발생하면 곧장 출동해 현상을 규명하는 실시간 현장 감시시스템이 구축됐다.

환경부 국립환경과학원은 4일 대기오염물질의 실시간 관측, 불법·부적정 배출에 대한 현장 감시를 강화하고자 이동형 감시시스템을 구축했다고 밝혔다.

기존 실험에서는 시료 채취부터 분석까지 적게는 수시간에서, 길게는 수일이 걸렸지만, 이 시스템은 대기오염물질을 실시간으로 연속 관찰할 수 있는 장비를 장착한 차량을 활용해 이동 중에도 초 단위로 오염물질을 분석한다.

특히 이 시스템은 벤젠 등 대부분의 유해 대기오염물질을 1조분의 1단위인 최저농도 수준(parts per trillion·1조분의 일)까지 분석할 수 있다.

국립환경과학원은 각 지역과 기관에서 이동형 감시시스템을 구축·활용할 수 있도록 체계적인 교육 프로그램을 마련할 예정이다.

김대곤 국립환경과학원 대기공학연구과장은 "이동형 감시시스템을 통해 효과적으로 대기오염 현상을 규명해 지역사회의 환경오염 불안감을 해소할 수 있을 것"이라며 "교육과정을 통해 이동형 감시시스템의 기반을 확대할 것"이라고 말했다.

soh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04 12: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