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이만수 전 감독, 오케스트라 심포니 송과 유소년야구 후원협약

이만수 헐크파운데이션 이사장(앞줄 가운데)이 유소년 야구 후원을 위해 업무협약을 한 오케스트라 심포니 송 단원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헐크파운데이션 제공=연합뉴스]
이만수 헐크파운데이션 이사장(앞줄 가운데)이 유소년 야구 후원을 위해 업무협약을 한 오케스트라 심포니 송 단원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헐크파운데이션 제공=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배진남 기자 = 이만수 전 SK 와이번스 감독이 이사장으로 있는 헐크파운데이션과 오케스트라 심포니 송이 유소년 야구발전을 위해 손을 잡았다.

헐크파운데이션은 심포니 송과 유소년야구 후원 협약(MOU)을 했다고 4일 밝혔다. 협약식은 지난 1일 열렸다.

헐크파운데이션은 야구와 교육을 통해 국내와 라오스 청소년들을 지원하는 비영리 사단법인이다.

심포니 송은 대형 트럭을 무대로 개조해 문화 혜택을 받지 못하는 지역과 저소득층 계층을 찾아가 클래식 음악회를 열어주는 일명 '날개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다.

이만수 전 감독은 "소외당하는 사람들이 좀 더 나은 세상을 꿈꿀 수 있도록 도와주자는 두 단체의 설립 목적이 같아서 이렇게 협약을 하게 됐다"면서 "향후 국내와 라오스 등에서 음악과 스포츠가 만났을 때 어떤 나눔의 하모니를 이룰 수 있을지 많이 응원해 달라"고 당부했다.

심포니 송의 예술감독인 함신익 지휘자는 "라오스 야구단 선수들이 오케스트라 연주를 한 번도 들어보지 못했다고 들었다"면서 "선수들이 한국을 방문하면 우리 음악을 꼭 들려주고 싶다. 기회가 되면 라오스도 방문해 더 많은 라오스 사람들에게 클래식 음악의 느낌을 전달해 주고 싶다"라고 말했다.

지난 7월 설립한 라오스야구협회에서 부회장도 맡은 이만수 전 감독은 이달 말 다시 라오스로 건너가 협회 운영 점검과 10월 태국 방콕에서 열리는 라오스-태국 국가대표팀 평가전 준비 등을 할 예정이다.

hosu1@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04 09:5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