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설경구 주연 '살인자의 기억법', 런던영화제 초청

영화 '살인자의 기억법'
영화 '살인자의 기억법'[쇼박스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희선 기자 = 범죄 스릴러 영화 '살인자의 기억법'이 제61회 BFI 런던영화제 스릴(Thrill) 부문에 초청됐다고 배급사 쇼박스가 4일 전했다.

오는 10월 4~15일 영국 런던에서 개최되는 이 영화제는 영국영화협회(BFI)와 런던 시의회가 공동 주최하는 영국 최대 규모의 영화제다. 이 영화제 스릴 부문에는 '신세계'(2013), '끝까지 간다'(2014), '암살'(2015), '곡성'(2016) 등의 한국작품이 초청된 바 있다.

영화제 집행위원장 클레어 스튜어트는 "'살인자의 기억법' 속 블랙 유머와 세련된 이야기의 반전, 잊지 못할 설경구의 연기력에 영화제 프로그래머들 모두가 사로잡혔다"며 "영화제 관객들에게 전율과 재미를 선사할 '살인자의 기억법'을 유럽 최초로 선보일 수 있게 되어 기쁘다"고 밝혔다.

'살인자의 기억법'은 BFI 런던영화제 상영 이후 극장에서 영국 관객들을 만날 예정이며, 9월 8일에는 북미에서 개봉할 예정이다. 이 밖에 호주, 뉴질랜드, 프랑스, 터키, 대만, 일본, 필리핀 등에서도 개봉이 예정돼 있다.

hisunny@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04 08:4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