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부산 건설사업 설계 경제성검토 10년…예산 2천900억원 절감

(부산=연합뉴스) 김상현 기자 = 부산시는 2007년 전국 지방자치단체 가운데 처음으로 도입한 건설사업 설계 경제성검토(VE)로 지난 10년간 모두 2천900억원의 예산을 절감했다고 4일 밝혔다.

부산시청 [연합뉴스 자료사진]
부산시청 [연합뉴스 자료사진]

설계 경제성검토란 공사비 100억원 이상의 건설사업을 대상으로 전문가로 팀을 구성해 선진 기술공법 적용 가능성이나 비용절감 방안, 시설물 성능개선 방안 등을 모색해 설계에 반영하는 프로그램이다.

부산시는 올해 8월 부전천 생태하천 복원사업 실시설계에서도 설계 경제성검토를 벌여 26억원의 예산 절감방안을 찾아내 설계에 반영하기도 했다.

시는 이런 방식으로 2007년 하반기부터 최근까지 10년간 총사업비 6조2천억원의 4.7%에 달하는 2천896억원의 예산을 절감했다고 설명했다.

부산시 관계자는 "설계 경제성검토 적용 사례를 확산하기 위해 사례집을 발간하고 건설사업정보시스템(www.calspia.go.kr)에 우수 사례를 올리는 등 활성화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며 "앞으로 공공기관뿐 아니라 일반 설계회사, 시공사 등도 쉽게 이 프로그램을 활용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joseph@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04 07:4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