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삼성 '더 프레임', 베를린 고급가구 쇼핑몰에 특별전시

송고시간2017-09-05 11:00

"세계 3대 미술관 스페인 '프라도' 등과 협력 확대"

(서울=연합뉴스) 이승관 기자 = 삼성전자가 최근 출시한 신개념 라이프스타일 TV '더 프레임'이 독일 베를린의 대형 쇼핑센터에 특별 전시된다.

'더 프레임'은 TV가 꺼져있을 때 아트모드를 작동하면 그림과 사진 등 예술작품을 볼 수 있게 한 인테리어 소품 겸용 TV로, 올해 초 'CES(소비자가전전시회) 2017'에서 최고 혁신상을 받았다.

삼성전자는 5일 "유럽 최대 가전 박람회인 '국제가전전시회(IFA) 2017'이 열리고 있는 베를린의 도심에 있는 복합 쇼핑몰 '스틸베르크' 1층에서 '더 프레임 특별전시' 행사를 오는 9일까지 진행한다"고 밝혔다.

삼성컬렉션과 아트스토어, 마이컬렉션 등 3가지 섹션으로 구성된 이번 전시회에는 유명 사진작가와 디자이너들이 참여해 더 프레임을 통해 작품을 소개하는 큐레이터 역할을 하게 된다.

삼성컬렉션 섹션은 삼성전자가 소비자들에게 기본으로 제공해 무료로 사용할 수 있도록 한 작품들을 거실 형태로 구성했다.

아트스토어 섹션은 소비자가 원하는 작품을 추가로 구매해 꾸밀 수 있는 공간을, 마이컬렉션 섹션은 소비자가 보유한 사진이나 그림 작품을 더 프레임을 통해 즐길 수 있는 공간을 각각 시연한 곳이다.

이번 행사에는 또 좋은 사진을 찍는 방법과 이를 '더 프레임'에 어떻게 디스플레이할 수 있는지를 알려주는 특별 교육 프로그램도 운영된다. 특히 갤럭시 S8로 촬영한 사진을 어도비 워크샵으로 편집하고 직접 갤러리로 꾸밀 수 있는 체험존도 마련됐다.

지난 2일에는 독일 유명 사진작가인 요아힘 발도프, 유명 디자이너 베르너 아이슬링거 등을 초청해 사전행사를 열었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세계 3대 미술관 가운데 하나인 스페인 프라도 미술관을 비롯해 알베르티나, 사치 아트, 아트스페이스, 루마스, 매그넘 등 세계적인 미술관, 갤러리 등과 더 프레임과 관련한 파트너십을 체결하는 등 소비자들에게 다양한 콘텐츠를 제공하기 위해 협력 범위를 확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독일 베를린의 도심에 있는 복합 쇼핑몰 '스틸베르크'에서 진행된 삼성전자 '더 프레임' 특별전시 행사. [삼성전자 제공=연합뉴스]

독일 베를린의 도심에 있는 복합 쇼핑몰 '스틸베르크'에서 진행된 삼성전자 '더 프레임' 특별전시 행사. [삼성전자 제공=연합뉴스]

human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