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이낙연 총리 "세계잼버리대회 지원위원회 곧 가동"

"지원 특별법 제정 제안…국회 통과 돕겠다"

(전주=연합뉴스) 홍인철 임채두 기자 = 이낙연 국무총리가 2023년 세계잼버리대회가 열릴 새만금현장을 방문해 정부 차원의 지원을 약속했다.

세계잼버리대회 개최지 방문한 이낙연 국무총리
세계잼버리대회 개최지 방문한 이낙연 국무총리

이낙연 총리는 2일 새만금 관광·레저단지의 잼버리대회 체험 학습장 등을 살펴본 뒤 "총리실이 관장하는 지원위원회를 얼른 가동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잼버리 지원을 위한 특별법 제정도 제안, 국회에서 통과하도록 돕겠다"고 덧붙였다.

이는 잼버리대회를 성공적으로 치르려면 새만금 공항, 도로, 항만 등 기본 인프라가 중요한 만큼 정부 예산을 차질없이 투입해야 한다는 전북의 여론을 반영한 것으로 보인다.

이 총리는 잼버리대회 유치 성공이 ▲ 대한민국 위상과 신뢰도 제고 ▲ 전북과 새만금의 발전 전기 마련 ▲ 한국스카우트연맹의 국제적 위상 강화로 이어질 것으로 전망했다.

총리는 "대회까지 시간이 넉넉한 만큼 전북도가 주도적으로 미리미리 준비해서 알찬 대회를 만들고, (대회 시설들을) 사후에도 활용할 수 있도록 기획해달라"고 당부했다.

2023세계잼버리대회 유치 성공 환호
2023세계잼버리대회 유치 성공 환호

폴란드 그단스크와 이 대회 유치 경쟁을 벌인 전북 새만금은 지난달 16일 아제르바이잔에서 열린 세계스카우트연맹 총회에서 개최지로 선정됐다.

1991년 강원도 고성에 이어 국내에서는 두 번째로 개최되는 이 대회는 'Draw your Dream'이란 주제로 2023년 8월 새만금에서 12일간 168개국 5만여 명의 청소년이 참가해 국제 이해와 우애를 다진다.

총리는 이어 군산 근대문화역사지구와 전주 한옥마을도 둘러봤다.

icho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02 11:4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