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이승엽, 개인통산 2루타 신기록…마지막 타석은 아쉬운 삼진

홈런, 루타, 타점, 득점에 이어 2루타도 1위
인천 팬들에게 인사하는 이승엽
인천 팬들에게 인사하는 이승엽(인천=연합뉴스) 김현태 기자 = 삼성라이온즈 이승엽이 1일 오후 인천 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린 은퇴투어에서 SK 와이번스 팬들을 향해 인사하고 있다. 2017.9.1
mtkht@yna.co.kr

(인천=연합뉴스) 하남직 기자 = 이승엽(41·삼성 라이온즈)이 KBO리그 개인 통산 최다 2루타 기록을 세우며 인천과 작별했다.

마지막 타석에서 허무하게 삼진으로 물러난 건, 아쉬움으로 남았다.

이승엽은 1일 인천 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린 2017 타이어뱅크 KBO리그 SK 와이번스와 방문경기, 4-5로 뒤진 6회초 선두 타자로 나서 상대 선발 윤희상을 공략해 1루수 옆을 뚫는 2루타를 쳤다.

그가 KBO리그에서 만든 459번째 2루타다.

이승엽은 8월 24일 대구 SK전에서 개인 통산 458번째 2루타를 쳐 양준혁(은퇴)과 이 부문 공동 1위에 올랐다.

이후 6경기 동안 2루타를 추가하지 못했던 이승엽은 자신의 마지막 인천 경기이자, 네 번째 은퇴 투어 행사가 열린 날 최다 2루타 기록을 작성했다.

이승엽은 8년 동안(2004∼2011년) 일본에서 뛰고도 홈런(463개), 통산 루타(4천42개), 타점(1천485개), 득점(1천344개)에 이어 2루타 부문 KBO리그 통산 최다 기록을 만들었다.

5개 부문 2위 기록은 모두 은퇴한 전 삼성 선배 양준혁이 보유하고 있다. 이승엽의 기록을 넘어설 현역 선수는 아직 보이지 않는다.

2루타 기록을 인천에서, 윤희상을 상대로 만든 것도 눈길을 끈다.

이승엽, 최다 2루타 신기록
이승엽, 최다 2루타 신기록(인천=연합뉴스) 김현태 기자 = 1일 오후 인천 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린 2017 KBO 프로야구 인천 SK 와이번스와 삼성라이온즈 경기. 6회초 무사 상황에서 삼성 이승엽이 최다 2루타 신기록을 세운 후 다음 타자인 조동찬의 적시타 때 홈으로 들어오며 기뻐하고 있다. 2017.9.1
mtkht@yna.co.kr

이승엽은 2013년 6월 20일 인천 SK전에서 윤희상을 공략해 KBO리그 개인 통산 352호 아치를 그려 개인 통산 최다 홈런 기록을 작성했다.

경기 전 "오늘 기록을 세우면 좋은데, 올해는 윤희상에게 6타수 무안타에 그쳤다"고 웃던 이승엽은 1회와 3회 범타로 물러났지만, 세 번째 타석에서 2루타를 치며 신기록을 달성했다.

이날은 삼성과 SK의 시즌 마지막 맞대결이자, 올해를 끝으로 은퇴하는 이승엽의 마지막 인천 경기였다.

SK는 경기 전 은퇴 투어 행사를 마련하며 여행 가방 등을 선물했다.

이승엽은 최연소 300홈런(2003년 6월 22일), KBO리그 최다 352홈런 등 인천에서 세운 기록을 꼽으며 잠시 추억에 젖었다.

6회에는 미완으로 남았던 최다 2루타 기록을 작성하며 인천에서의 추억을 하나 더 쌓았다.

그러나 인천에서의 마지막 타석은 아쉬웠다.

삼성이 7-8로 추격한, 9회초 2사 1,2루에서 이승엽은 임준혁의 변화구에 속아 헛스윙 삼진을 당했다. 그렇게 인천에서의 마지막 경기가 끝났다.

늘 "개인 기록보다 승리"를 외치는 이승엽은 고개를 푹 숙인 채, 더그아웃을 향했다.

◇ 이승엽의 KBO리그 통산 1위 기록(1일 현재)

부문 이승엽 기록 2위 선수(기록)
홈런 436 양준혁(351)
2루타 459 양준혁(458)
루타 4천42 양준혁(3천879)
타점 1천485 양준혁(1천389)
득점 1천344 양준혁(1천299)

jiks79@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01 23:0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