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해외주식 거래수수료 10월부터 37% 내린다

(서울=연합뉴스) 임은진 기자 = 한국예탁결제원은 다음 달 1일부터 해외 33개 주식시장의 외화증권 결제수수료를 평균 37% 인하한다고 1일 밝혔다.

국가별 인하율은 중국의 선강퉁·후강퉁이 11%, 일본 47%, 홍콩 33% 등이다.

예탁원은 이번 수수료 인하로 증권사의 전체 감면금액은 연간 10억원에 달할 것으로 기대했다.

특히 외화증권 매매거래 결제건수가 많은 선강퉁과 후강퉁 시장은 연간 2억원이 절감될 것으로 내다봤다.

현재 국내 투자자가 해외 증권에 투자할 때는 집중예탁 의무에 따라 반드시 예탁원을 통해야 한다.

예탁원은 "외화증권에 투자하는 국내 투자자는 수수료 비용을 절감하게 돼 외화증권 투자가 활성화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engin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01 18:5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