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경남도-의회-사천시-시민단체 "MRO 사업 유치 공동 대응"

(창원=연합뉴스) 황봉규 기자 = 경남도가 도의회와 함께 사천시, 시의회, 시민단체 등과 항공정비(MRO) 사업 유치를 위해 공동대응에 나선다.

도는 한경호 지사 권한대행이 주말을 반납하고 도내 현안 중 하나인 MRO 사업의 조속한 추진을 위해 2일 사천항공우주센터에서 간담회를 열었다고 밝혔다.

간담회에는 박동식 도의회 의장과 송도근 사천시장, 한대식 시의회 의장, 박종순 사천시민연대 대표, 조영기 한국항공우주산업(KAI) 전략기획본부장 등이 참석했다.

그동안 MRO 사업 추진과 관련한 진행상황을 점검하고 최근 KAI 방산비리 수사에 따른 MRO 사업자 지정 지연에 따른 문제점과 공동대응 방안을 협의했다.

간담회에서 MRO 사업주체인 KAI가 사업 유치 타당성을 높이기 위해 사업계획서를 수정·보완해 국토부에 제출하기로 했다.

항공정비 물량을 당초 사업계획서보다 더 확보하는 방향으로 보완할 방침이다.

도의회와 사천시의회는 지역구 국회의원 등 정치권을 대상으로 조속한 MRO 사업자 지정을 촉구하기로 했다.

도는 방산비리 수사로 경영에 어려움을 겪는 KAI 협력업체에 중소기업육성자금 지원 등 금융지원, 국토부와 원활한 협의 등으로 MRO 사업자 조속한 지정에 행정력을 집중하기로 뜻을 모았다.

한경호 권한대행은 "MRO 사업은 국가가 강력한 의지를 갖고 직접 자본금을 투자해 추진하는 국가정책사업이다"며 "KAI 신임 대표이사를 조속히 임명하는 등 경영정상화로 MRO 사업이 빨리 추진되도록 행정력을 쏟겠다"고 밝혔다.

도는 그동안 도의회, 사천시의회, 사천시민연대, 경남상공회의소협의회, 한국노총 경남지부 등이 조속한 KAI 사태 해결과 MRO 사업자 지정을 위한 기자회견, 국회·국토부 방문 및 건의서 전달 등에 나서자 이날 공동대응 방안을 추진하기로 했다.

한국항공우주산업주식회사(KAI)
한국항공우주산업주식회사(KAI)[연합뉴스TV 제공]
경남도·의회 등 MRO 사업 간담회 개최
경남도·의회 등 MRO 사업 간담회 개최(사천=연합뉴스) 2일 경남 사천항공우주센터에서 경남도와 도의회 등이 항공정비(MRO) 사업 유치를 위한 간담회를 열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2017.9.2 [경남도 제공=연합뉴스]
ksk@yna.co.kr
경남도·의회 등 MRO 사업 간담회 개최
경남도·의회 등 MRO 사업 간담회 개최(사천=연합뉴스) 2일 경남 사천항공우주센터에서 경남도와 도의회 등이 항공정비(MRO) 사업 유치를 위한 간담회를 열고 있다. 2017.9.2 [경남도 제공=연합뉴스]
ksk@yna.co.kr


bo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02 11:3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