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SNS 논란' 최주환 "상처 입혀드려 깊이 뉘우치고 반성"

최주환
최주환[연합뉴스 자료 사진]

(광주=연합뉴스) 김승욱 기자 = 프로야구 두산 베어스의 내야수 최주환이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서 한 신중하지 못한 언행을 사과했다.

최주환은 1일 광주-기아 챔피언스 필드에서 열리는 두산 베어스와 방문경기를 앞두고 "논란을 일으켜서 정말 죄송하다. 내 생각이 짧았다"며 고개를 숙였다.

그는 "야구팬에게 상처를 입혀드린 점을 깊이 반성하고 있다. 깊이 뉘우치고, 앞으로는 말 한 마디 한 마디를 조심해서 하겠다"고 말했다.

최주환은 지난달 29일 잠실에서 열린 롯데 자이언츠와 홈 경기 때 롯데 팬들이 외야수 김재환을 향해 욕설을 내뱉은 것을 지적하는 SNS 댓글에 '좋아요'를 눌렀다.

이를 안 롯데 팬들이 최주환에게 따지자 그는 '내 계정이 해킹당했다'는 댓글을 달았다. 또 자신의 SNS에 악플을 단 롯데 팬에게 험한 내용의 메시지를 보냈다.

최주환은 "다시 한 번 죄송하다. 깊이 반성한다. 앞으로는 말과 행동을 더 조심하겠다"고 말했다.

ksw08@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01 17:1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