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부산-타이완 문화·경제분야 교류 확대 모색

서병수 시장 3∼6일 가오슝·타이베이 방문

(부산=연합뉴스) 김상현 기자 = 부산시가 타이완과의 교류 확대에 나선다.

서병수 부산시장은 오는 3일부터 6일까지 타이완 가오슝과 타이베이를 방문해 두 도시 간 교류협력 강화방안을 논의한다고 1일 밝혔다.

부산시청 [연합뉴스 자료사진]
부산시청 [연합뉴스 자료사진]

타이완 가오슝은 1966년 부산시의 첫 번째 해외 자매도시이자 최대 항만도시로 부산과 많은 측면에서 닮은꼴이다.

이번 방문에서 서 시장 등 부산시 일행은 가오슝의 대표적 문화재생지구인 보얼예술특구를 방문해 부산의 대표 폐산업시설 문화재생 공간인 'F1963'과의 교류 방안을 협의한다.

서 시장은 또 가오슝 시장과 부산-가오슝 문화 예술 및 도서 협력 교류 의향서를 체결하고 예술가 상호 교환 프로그램과 도서 상호 교환에 합의할 예정이다.

부산시 방문단은 이어 타이완의 수도 타이베이를 찾아 '부산 마이스 로드쇼'에 참석해 마이스 행사의 부산 유치를 위한 도시마케팅 활동에 나선다.

부산은 최근 세계적인 숙박사이트인 부킹닷컴이 선정한 '타이완 사람들이 사랑하는 미식도시' 1위에 선정되는 등 타이완 시민들로부터 높은 호감도를 얻고 있다.

타이완 방문 마지막 날인 6일에는 부산시 중소기업 무역사절단과 현지에서 수출상담회를 열고 부산의 우수 중소기업들의 타이완 진출을 모색한다.

타이완 타이베이 전경 [연합뉴스 자료사진]
타이완 타이베이 전경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 시장 등은 타이완 최고의 IT기업인 'HTC VIVE' 본사를 방문해 VR(가상현실)·AR(증강현실) 산업 육성과 글로벌 진출 기반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다.

부산시 관계자는 "부산의 타이완 수출 증가율이 최근 2년간 매년 33% 이상 증가하고 있다"며 "이번 부산시의 방문으로 두 도시 경제·문화교류가 한층 탄력을 받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joseph@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01 13:0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