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與 "이유정 사퇴 안타깝지만 존중…野, 김이수 임명 협조해야"

(서울=연합뉴스) 한지훈 기자 = 더불어민주당은 1일 이유정 헌법재판관 후보자가 스스로 사퇴한 것과 관련, "안타깝지만 본인의 선택을 존중한다"고 밝혔다.

김현 대변인은 이날 논평에서 "지난달 28일 인사청문회를 통해 의혹의 많은 부분이 소명되었음에도 헌법재판관으로서의 높은 도덕성과 국민의 눈높이에 맞지 않은 점을 고백하며 자진 사퇴한 이 후보자의 선택을 존중한다"고 말했다.

김 대변인은 "그동안 야당이 김이수 헌법재판소장 후보자의 인준 여부를 이 후보자와 연계해 왔던 만큼 이제라도 헌재의 공백상태를 신속히 메워주기를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더불어민주당 김현 대변인 [연합뉴스 자료사진]
더불어민주당 김현 대변인 [연합뉴스 자료사진]

hanjh@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01 11:4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