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靑 "이유정 헌법재판관 후보자, 자진사퇴 존중"

"주식투자와 관련해 억울한 부분 많은 것으로 알아"
청와대 익명의 관계자 발언 (PG)
청와대 익명의 관계자 발언 (PG)[제작 최자윤]

(서울=연합뉴스) 노효동 기자 = 청와대는 1일 이유정 헌법재판관 후보자가 '주식대박' 논란 속에서 자진사퇴를 발표한 데 대해 "존중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청와대 고위관계자는 "주식투자와 관련해 억울한 부분이 많은 것으로 안다"며 "그러나 논란이 제기됨에 따라 자진사퇴를 결정한 만큼 존중할 수밖에 없다"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이어 "이 후보자가 사퇴했다고 해서 의혹을 인정했다는건 결코 아니다"라고 강조했다.

이 관계자는 이 후보자의 사퇴결정 경위에 대해 "본인의 의사"라며 "청와대는 이 후보자에 대해 사퇴와 관련된 이야기를 해본 적이 없다"고 설명했다.

이 후보자는 이날 오전 헌법재판소를 통해 후보자직에서 물러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01 11:1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