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대구시 추경예산 4천590억 편성…"일자리 창출에 중점"

[연합뉴스TV 제공]
[연합뉴스TV 제공]

(대구=연합뉴스) 이재혁 기자 = 대구시는 일자리 창출, 서민 생활 안정 등에 중점을 두고 2017년 1회 추경예산(안)을 편성했다고 1일 밝혔다.

추경예산 규모는 기정예산보다 4천590억원이 증가한 7조5천448억원이다.

일반회계(5조5천268억원)는 2천37억원, 특별회계(2조180억원)는 2천553억원이 늘었다.

추경재원은 지방교부세 769억원, 국고보조금 655억원, 방천리 위생매립장 CDM사업 판매분 204억원, 취득세 191억원, 지방소득세 증가분 50억원 등이다.

시는 서민생활 안정·시민안전 강화 1천314억원, 산업·전통시장 활성화 843억원, 창조적 도시공간·문화체육시설 확충 622억원, 교통안전환경·도로여건 개선 562억원, 학교 급식시설 개선 등에 1천249억원을 편성했다.

이 가운데 일자리 창출과 일자리 여건 개선을 위한 예산은 모두 482억원이라고 설명했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정부 일자리 추경과 연계해 일자리 창출에 중점을 두고 예산을 편성했다"며 "올해 남은 기간에 일자리 확충, 시민 생활 안정, 경제 활성화에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추경 예산안은 오는 15일 시의회 본회의에서 의결할 예정이다.

yij@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01 09:5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