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DJI, IFA서 소음 60% 줄인 접이식 드론 공개

'매빅 프로 플래티넘' 등 2종 첫선
DJI '매빅 프로 플래티넘'
DJI '매빅 프로 플래티넘'

(베를린=연합뉴스) 고현실 기자 = 세계 1위 드론 제조사 DJI는 31일(현지시간) 독일 베를린에서 유럽 최대 가전 전시회 'IFA 2017' 개막을 앞두고 모터 소음을 최대 60%로 줄인 접이식 드론 '매빅 프로 플래티넘'을 공개했다.

DJI의 접이식 드론인 '매빅' 시리즈의 최신작인 이 제품은 기존 제품보다 모터 소음을 60% 줄이고, 비행시간은 11% 늘려 최대 30분 비행이 가능하다. 한국 소비자가는 138만원이다.

마틴 브랜든버그 DJI 유럽 마케팅 디렉터는 "소음으로 인한 이용자들의 불편이 컸는데 새로운 프로펠러를 적용한 결과 소음을 4데시벨까지 줄였다"고 설명했다.

이날 전문가용 드론 '팬텀 4 프로 옵시디언'도 공개됐다.

팬텀 4 프로 옵시디언은 1인치 CMOS 이미지 센서와 고화질(4K, 60fps) 녹화 기능을 갖췄다. 디자인 측면에서는 전문가 선호도가 높은 블랙 컬러를 적용했다. 국내 소비자 가격은 185만원이다.

DJI는 아울러 소형 드론 '스파크' 시리즈 사용자를 위해 전방위 파노라마 사진을 연출할 수 있는 '스피어 모드' 기능을 선보였다. 스피어 모드는 'DJI GO 4' 모바일 애플리케이션과 스파크 펌웨어 업데이트에 추가될 예정이다.

DJI '팬텀 4 프로 옵시디언'
DJI '팬텀 4 프로 옵시디언'

okk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01 07:4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