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백악관, 대북옵션에 협상도 여전히 포함돼있다고 밝혀"

정례브리핑 중인 새라 허커비 샌더스 백악관 대변인
정례브리핑 중인 새라 허커비 샌더스 백악관 대변인[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홍국기 기자 = 미국 백악관이 북한과의 협상이 여전히 모든 선택 방안에 포함돼 있다고 밝혔다고 미국의소리(VOA) 방송이 1일 보도했다.

새라 허커비 샌더스 백악관 대변인은 지난달 31일(현지시간) 정례브리핑에서 대북 협상이 여전히 테이블 위에 있는지에 대한 질문에 "전적으로 그렇다"(Absolutely)고 말했다고 VOA는 전했다.

샌더스 대변인은 "(대북 옵션에) 모든 것이 다 포함된다"면서 "외교적, 경제적, 군사적 선택 방안이 분명히 포함돼 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앞서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북한이 일본 상공 위로 중거리탄도미사일(IRBM) '화성-12'를 발사하자 지난달 30일(현지시간) 트위터에 북한과의 대화는 답이 아니라고 밝힌 바 있다.

이는 트럼프 대통령이 전날(29일) 발표한 성명에서 "모든 선택 방안이 테이블 위에 있다"고 밝힌 뒤에 나온 것이다. 이에 따라 미국이 북한과의 대화 노력을 전면 거부하는 쪽으로 대북정책 방침을 선회한 것 아니냐는 관측이 나왔다.

redfla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01 07:2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