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무면허 10대 렌터카로 차량 5대·행인 3명 치고 도주 기도

(부산=연합뉴스) 민영규 기자 = 운전면허가 없는 10대가 렌터카를 빌려 운전하다 차량 5대와 행인 3명을 치고 달아나려다 시민에게 붙잡혔다.

1일 부산 남부경찰서에 따르면 지난달 31일 오후 7시 35분께 부산 남구 용호동 백운포 주차장에서 A(17) 군이 고등학생인 B(17) 군 등 또래 4명을 태우고 아반떼 승용차를 몰다 주차된 차량 5대의 앞범퍼를 잇따라 충돌했다.

무면허 10대가 렌터카 몰다 차량·행인 쳐 [부산경찰청 제공=연합뉴스]
무면허 10대가 렌터카 몰다 차량·행인 쳐 [부산경찰청 제공=연합뉴스]

A 군이 운전한 승용차는 또 주변에 있던 김모(43) 씨 등 행인 3명을 치고 멈췄다.

다행히 김 씨 등은 가벼운 상처를 입어 병원 진료만 받고 귀가했고 B 군 등 동승자 4명도 다친 데는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A 군은 사고 직후 차 문을 열고 달아나려고 했지만 근처에 있다가 쫓아온 다른 행인 3명에게 붙잡혀 출동한 경찰에 인계됐다.

A 군을 붙잡은 시민은 자신들의 신원을 밝히지 않았다고 경찰은 전했다.

경찰 조사결과 운전면허가 없는 A 군은 지난달 31일 부산 동래구의 한 렌터카 업체에서 다른 사람의 운전면허증을 보여주고 승용차를 빌렸다.

A 군은 이 면허증을 길에서 우연히 주웠다고 주장하고 있으나 정확한 입수 경위는 조사가 필요하다고 경찰은 밝혔다.

경찰은 A 군이 보호관찰 등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수배 중인 사실을 확인하고 유치장에 입감한 뒤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해 도주치상 혐의로 사법처리할 방침이다.

그러나 A 군은 묵비권을 행사하고 있다고 경찰은 전했다.


youngkyu@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01 07:2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