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FC포르투 석현준, 佛리그앙 트루아로 한 시즌 임대 이적

석현준 임대 소식 전하는 트루아AC 웹사이트
석현준 임대 소식 전하는 트루아AC 웹사이트

(서울=연합뉴스) 고미혜 기자 = 포르투갈 FC포르투 소속의 국가대표 출신 공격수 석현준(26)이 프랑스 리그앙(1부 리그) 트루아AC로 임대 이적한다.

트루아AC는 30일 웹사이트에 "한국의 석현준을 한 시즌 임대하기로 FC포르투와 합의했다"며 계약에 완전 이적 옵션이 포함됐다고 덧붙였다.

구단은 석현준이 한국 대표팀에서 11경기에 출전해 4골을 넣었다고 소개하며 메디컬테스트를 통과한 후 팀에 합류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프랑스 중북부 도시 트루아를 연고로 1986년 창단한 트루아AC는 2016-2017시즌 2부 리그에서 3위를 차지해 플레이오프를 거쳐 이번 시즌 리그앙으로 승격했다.

현재 1승 1무 2패로, 20개팀 가운데 11위에 자리해 있다.

석현준은 19살이던 2010년 네덜란드 아약스에 입단하며 유럽 무대에 진출한 후 네덜란드와 포르투갈, 사우디아라비아의 여러 구단을 거쳐 지난해 1월 2020년 6월까지 계약으로 포르투에 이적했다.

입단 한 달 만에 데뷔골을 터뜨리며 선전했으나 주전 경쟁에 밀리면서 터키 트라브존스포르와 헝가리 데브레첸에 차례로 임대됐다가 최근 포르투로 복귀했다.

석현준의 합류로 이번 시즌 리그앙에서는 디종의 권창훈까지 2명의 한국 선수가 활약하게 됐다.

mihy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8/30 18:5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