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붉은 대게 잡이 어선 전복 4명 사망·2명 실종…"선체 예인 중"(종합4보)

높은 파도에 순식간에 뒤집혀…인근 해역 지나던 유조선이 8시간 만에 신고
실종자 밤에도 수색…"어선위치발신장치 미작동 등 조사"

(포항=연합뉴스) 임상현 이승형 손대성 기자 = 경북 포항 앞바다에서 30일 새벽 선장과 선원 9명이 탄 붉은 대게잡이 어선이 높은 파도에 뒤집혀 4명이 숨지고 2명이 실종됐다.

어선이 순식간에 뒤집혀 구조 요청을 하지 못했고, 사고 8시간 만에 인근 해역을 지나던 유조선에 의해 발견돼 구조가 늦어져 인명피해가 커졌다.

30일 포항 호미곶 동쪽 22해리 해역에서 뒤집힌 통발어선 주변에서 해경대원과 잠수부들이 구조작업을 하고 있다. [포항해경 제공=연합뉴스]
30일 포항 호미곶 동쪽 22해리 해역에서 뒤집힌 통발어선 주변에서 해경대원과 잠수부들이 구조작업을 하고 있다. [포항해경 제공=연합뉴스]

포항해양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4시 30분께 포항 호미곶 동쪽 22해리(41㎞) 해역에서 구룡포 선적 붉은 대게잡이 통발어선 803 광제호(27t급)가 높은 파도에 뒤집혔다.

당시 사고 해역에는 초속 10∼12m의 강한 바람과 2.5∼3m의 높은 파도가 일었다.

해경은 낮 12시 50분께 "어선이 뒤집혔다"는 신고를 받고 1510함을 급파해 뒤집힌 배 위에서 구조를 기다리고 있던 선장 김모(58)씨 등 3명을 구조했다.

낮 12시 14분께 인근을 지나던 유조선이 포항해상교통관제센터(VTS)에 처음 신고한 뒤 8시간여만인 낮 12시 39분에 경비함이 현장에 도착했다.

구조된 3명은 건강 상태가 양호한 것으로 알려졌다.

해경은 선내 수색작업을 벌여 실종자 6명 가운데 의식불명 상태인 4명을 발견해 헬기로 급히 병원으로 옮겼으나 결국 숨졌다.

나머지 실종 선원 2명도 배 안에 있을 가능성이 큰 것으로 보고 헬기 8대와 경비함정 13척, 잠수부를 동원해 집중적으로 수색했지만, 아직 찾지 못했다.

해경은 날이 어두워지자 헬기를 철수시키고 경비함정 6척, 관공선 1척, 어선 4척을 동원해 서치라이트로 수색을 계속하고 있다.

수색 초기엔 구조요원이 망치로 배를 두드렸을 때 반응하는 소리가 난 것으로 알려졌으나 해경은 이 소리가 배 안에 있던 통발 690여개를 비롯한 어구 등 집기류가 부딪혀 난 소리일 가능성이 크다고 설명했다.

해경은 지금까지 수색에서 배 안에는 실종자가 없는 것으로 보고 유족과 협의해 선체를 예인하고 있다. 배는 31일 새벽 구룡포항으로 들어올 것으로 보인다.

사고 해역 기상 상황은 오후 8시 현재 바람은 초속 6∼8m, 파고는 1.5∼2m로 약간 나아진 상태다.

포항해경 관계자는 "날이 어두워지고 기상도 안 좋아 선체 인근 해역을 중심으로 수색하고 어선은 예인하고 있다"고 말했다.

해경은 선박 침몰 등 사고 때 위치를 해경 관제시스템에 자동으로 알릴 수 있도록 배에 설치한 '어선위치발신장치(V-PASS)'가 작동하지 않은 점을 주목하고 있다.

구조한 선원을 상대로 사고 경위, 어선위치 발생장치가 고장 났거나 일부로 끈 채 운행했는지 등을 조사할 방침이다.

선장 김씨는 해경 조사에서 "출항 후 1시간 30여 분 뒤인 오전 4시 30분께 파도에 의해 배가 전복했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포항시도 구룡포수협에 상황실을 설치하고 수협과 함께 실종자 수색 현황을 살피고 있다. 또 유족과 장례 절차를 정하는 등 사망자 보상 대책을 마련하고 있다.

구룡포 선적 803 광제호는 선체보험 2억3천500만원과 선원보험 4억7천400만원에 가입했다.

(포항=연합뉴스) 손대성 기자 = 30일 경북 포항시 남구 구룡포읍 구룡포수협에 마련된 '제803광제호 사고수습 대책상황실'에서 수협과 포항시 관계자가 상황을 파악하고 있다. 구룡포 선적 통발어선 광제호는 이날 조업 중 전복되어 3명이 구조되고 6명이 실종됐다.
(포항=연합뉴스) 손대성 기자 = 30일 경북 포항시 남구 구룡포읍 구룡포수협에 마련된 '제803광제호 사고수습 대책상황실'에서 수협과 포항시 관계자가 상황을 파악하고 있다. 구룡포 선적 통발어선 광제호는 이날 조업 중 전복되어 3명이 구조되고 6명이 실종됐다.
[그래픽] 포항 호미곶 해상서 어선 전복
[그래픽] 포항 호미곶 해상서 어선 전복
포항 호미곶 해상서 어선 전복
포항 호미곶 해상서 어선 전복(포항=연합뉴스) 30일 오후 경북 포항 호미곶 동쪽 해역에서 어선이 전복돼 해양경찰이 수색작업을 하고 있다. [해양경찰청 제공=연합뉴스]
photo@yna.co.kr


shlim@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8/30 21:4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