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서울 도심서 대규모 집회·행진…퇴근길 교통혼잡 예상

송고시간2017-08-30 10:45

경찰, 우회로 이용 당부…서울시, 버스노선 임시 조정

[서울지방경찰청 제공=연합뉴스]

[서울지방경찰청 제공=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권영전 기자 = 30일 오후 서울 도심에서 노동계와 정당의 대규모 집회·행진이 예정돼 퇴근길 극심한 교통혼잡이 예상된다.

서울지방경찰청에 따르면 이날 오후 1∼6시 플랜트노조가 최저낙찰제 폐지와 적정임금 보장 등을 요구하며 도심 행진을 벌인다.

플랜트노조 조합원 등 2천 명은 종로구 세종로 소공원에서 청와대 인근 신교로터리까지 약 3㎞를 1개 차로로 왕복할 예정이다.

이어 오후 4∼8시에는 조원진 의원 등이 주도해 창당하는 대한애국당이 창당대회를 마치고 도심 행진을 한다.

대한애국당 당원들과 지지자 등 5천 명은 장충체육관에서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와 동대문(흥인지문)을 거쳐 종로5가까지 약 2.4㎞를 진행방향 전 차로를 이용해 행진한다.

경찰은 "대규모 집회·행진으로 세종대로·사직로·자하문로·장충단로·종로 주변에 극심한 교통체증과 불편이 예상된다"면서 퇴근 시 대중교통을 이용하라고 당부했다.

부득이 차량을 운행해야 할 경우에는 율곡로·새문안로·삼일대로·동호로 등으로 우회해 달라고 요청했다. 서울시도 통제구간 내 버스노선을 임시로 조정할 예정이다.

집회·행진 시간대 교통 상황은 서울경찰청 교통정보 안내전화(02-700-5000), 교통정보센터 홈페이지(www.spatic.go.kr), 스마트폰 앱(서울교통상황)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comm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