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교육부, 국정교과서 추진과정 매달 靑에 보고

국정교과서 (CG)
국정교과서 (CG)[연합뉴스TV 제공]


지난해 11차례 보고…"현장검토본 전달, 최종본 택배로 靑에 보내"

(서울=연합뉴스) 임형섭 기자 = 박근혜 정부 시절 교육부 산하 역사교육정상화추진단이 국정역사교과서 개발 진행상황을 거의 매달 청와대에 보고한 것으로 나타났다.

국회 교육문화체육관광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김병욱 의원은 29일 교육부에 자료요청을 한 결과 이런 답변을 받았다고 밝혔다.

교육부 답변에 따르면 박성민 전 추진단 부단장은 청와대 교육문화수석실에 지난해 1월 22일, 2월 26일, 3월 9일 등 거의 한 달에 한 차례씩 총 11번에 걸쳐 개발 진행 상황을 보고했다.

이와 함께 교육부는 "편찬기준의 사본, 현장검토본, 최종본도 청와대에 전달한 바 있다"고 밝혔다.

교육부는 "현장검토본은 추진단 소속 연구사가 청와대에 60세트를 전달했고, 최종본은 올해 1월 31일 15세트를 출판사로부터 청와대로 택배로 송부했다"고 설명했다.

교육부는 '국정교과서 관련 예비비 사용에 대해 법적 검토를 받은 일이 있느냐'는 질문에는 "별도의 법적 검토를 받은 적이 없다"고 답했다.

hysup@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8/29 21:2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