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일본 방문 하루 앞둔 英 메이 "北 미사일 발사에 격분"

(런던=연합뉴스) 황정우 특파원 = 영국 정부는 29일(현지 시간) 일본 방문을 하루 앞둔 테리사 메이 영국 총리가 북한의 중거리 탄도미사일 발사에 대해 '격분'했다고 소개하며 북한의 미사일 발사를 강력 규탄했다. 영국 정부가 이 같은 격한 표현으로 어떤 행동을 비판한 것은 흔하지 않은 일이다.

영국 총리실은 이날 성명을 통해 "총리가 북한의 무모한 도발에 격분했다"면서 "영국 정부는 (북한의) 불법적인 (미사일) 시험발사를 강력 규탄한다"고 밝혔다.

메이 총리는 지난해 총리 취임 이후 처음으로 오는 30일 일본을 방문해 아베 신조(安倍晋三) 총리와 회담한다.

아베 총리는 메이 총리를 이례적으로 특별회의 형태의 국가안전보장회의(NSC)에 참석시키는 방안을 추진 중이라고 교도통신이 28일 보도한 바 있다.

독일 G20 정상회의에서 만난 메이 英총리와 아베 日총리 [연합뉴스 자료사진]
독일 G20 정상회의에서 만난 메이 英총리와 아베 日총리 [연합뉴스 자료사진]

jungwo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8/29 21:0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