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화성시민 1천700명 국방부 앞 상경집회…"군비행장 이전 반대"

(화성=연합뉴스) 김인유 기자 = '수원전투비행장 화성이전을 반대하는 범시민대책위원회'는 29일 서울 용산구 이태원로 국방부 맞은편 용산전쟁기념관 앞에서 대규모 집회를 열고 군비행장 이전 반대 목소리를 높였다.

올해 4번째로 열린 이날 국방부 상경집회에는 자유한국당 서청원(화성갑) 의원, 채인석 화성시장, 최지용 경기도의원, 김정주 화성시의회 의장, 더불어민주당 김용 화성갑지역위원장 등 화성지역 정관계 인사들과 일반시민 등 1천700여명이 참석했다.

화성시민 1천700명 국방부 상경집회
화성시민 1천700명 국방부 상경집회(화성=연합뉴스) '수원전투비행장 화성이전을 반대하는 범시민대책위원회'는 29일 서울 용산구 이태원로 국방부 맞은편 용산전쟁기념관 앞에서 대규모 집회를 열고 비행장 이전 반대 목소리를 높였다. 올해 4번째로 열린 이 날 국방부 상경집회에서 화성시민들이 피켓을 들고 구호를 외치고 있다. 2017.8.29 [화성시 제공=연합뉴스]
hedgehog@yna.co.kr

이들은 전투비행장 소음피해의 진실에 관한 영상물을 시청한 뒤 '수원전투비행장 화성이전 결사반대'를 외쳤다.

채인석 시장은 연단에 올라 "수원전투비행장 이전은 수원지역 일부 국회의원이 주민들을 의식해 국방부에 건의한 사업일 뿐 국책사업이 아니다"라고 지적한 뒤 "지금껏 전투비행장으로 함께 고통받아왔던 화성시에 모든 책임을 전가하는 몰염치한 짓은 그만둬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시장에게 주어진 모든 권한을 총동원해 수원전투비행장 이전을 막아 낼 것"이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범대위 윤영배 상임공동대책위원장은 "화성시는 이미 수원 군 공항과 오산비행장의 이중피해를 받고 있을 뿐 아니라, 예비 이전후보지로 선정된 화옹지구는 우리가 보전해야 할 천혜의 아름다움을 지닌 자연유산"이라며 "우리는 민관정이 하나가 되어 수원전투장의 화성 이전을 막을 것이며, 다음번에는 1만명 규모로 광화문에서 집회를 개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범대위는 집회 이후 화성시민 1천106명이 서명한 '수원전투비행장 이전 반대 연명부'를 국방부에 제출하면서 예비 이전후보지 선정과정 등에 대한 정보공개도 청구했다.

국방부와 수원시가 수원 군 공항 이전을 추진하고 나선 이후 예비 이전후보지로 선정된 화성시가 헌법재판소에 권한쟁의 심판을 청구하고, 화성지역 주민들이 이전 반대 운동에 나서면서 두 이웃 지방자치단체 간 갈등이 이어지고 있다.

화성시민 1천700명 국방부 상경집회
화성시민 1천700명 국방부 상경집회(화성=연합뉴스) '수원전투비행장 화성이전을 반대하는 범시민대책위원회'는 29일 서울 용산구 이태원로 국방부 맞은편 용산전쟁기념관 앞에서 대규모 집회를 열고 비행장 이전 반대 목소리를 높였다. 올해 4번째로 열린 이 날 국방부 상경집회에서 화성시민들이 피켓을 들고 구호를 외치고 있다. 2017.8.29 [화성시 제공=연합뉴스]
hedgehog@yna.co.kr
화성시민 1천700명 국방부 상경집회
화성시민 1천700명 국방부 상경집회(화성=연합뉴스) '수원전투비행장 화성이전을 반대하는 범시민대책위원회'는 29일 서울 용산구 이태원로 국방부 맞은편 용산전쟁기념관 앞에서 대규모 집회를 열고 비행장 이전 반대 목소리를 높였다. 올해 4번째로 열린 이 날 국방부 상경집회에서 화성시민들이 피켓을 들고 구호를 외치고 있다. 2017.8.29 [화성시 제공=연합뉴스]
hedgehog@yna.co.kr
화성시민 1천700명 국방부 상경집회
화성시민 1천700명 국방부 상경집회(화성=연합뉴스) '수원전투비행장 화성이전을 반대하는 범시민대책위원회'는 29일 서울 용산구 이태원로 국방부 맞은편 용산전쟁기념관 앞에서 대규모 집회를 열고 비행장 이전 반대 목소리를 높였다. 올해 4번째로 열린 이 날 국방부 상경집회에서 화성시민들이 피켓을 들고 구호를 외치고 있다. 2017.8.29 [화성시 제공=연합뉴스]
hedgehog@yna.co.kr


hedgeho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8/29 16:3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