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김동연, 주한 美대사대리 면담…"FTA 우호적 협의 지속해야"

(세종=연합뉴스) 김수현 기자 = 김동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주한 미국 대사대리를 만나 한·미 자유무역협정(FTA)과 관련해 양국 간 우호적 협의가 지속해야 한다는 데 의견을 같이했다.

29일 기재부에 따르면 김 부총리는 이날 마크 내퍼 주한 미국 대사대리를 면담해 양국 간 동맹관계가 매우 중요하고 긴밀한 협력을 지속하자는 데 공감대를 형성했다.

김 부총리는 한·미 FTA와 관련해 양국의 입장차가 있지만, 앞으로도 한·미 공동위원회의 틀 내에서 우호적 협의를 지속해야 할 것이라고 전달했다.

내퍼 대사대리는 한·미 FTA와 관련해 양국 간 우호적 협의가 지속해야 한다는 점에 공감을 표시하고 한국의 입장을 워싱턴에 전달하겠다고 답했다.

아울러 김 부총리는 한국이 일자리-분배-성장이 선순환하는 '사람 중심 지속 성장 경제'로 경제 패러다임을 전환했다고 소개했고, 앞으로 소득 주도 성장, 일자리 중심 경제, 혁신 성장, 공정 경제 등 네 가지 방향에서 주요 과제를 속도감 있게 추진해 나갈 계획이라며 새 정부 경제정책 방향을 설명했다.

내퍼 대사대리는 추가경정예산(추경) 국회 통과 등 김 부총리의 정책 의지와 성과를 높게 평가하며 미국 정부도 일자리 증대, 소득 확충에 힘쓰고 있다며 양국이 긴밀히 협력해 나가자고 제안했다.

이외에도 김 부총리는 한국 새 정부가 외국인 투자유치 확대를 위한 제반 환경도 적극적으로 개선하겠다고 강조했다.

특히 일자리 창출을 위해 외국인투자기업에 대한 인센티브를 개편하고 외국 상공회의소, 기업 등과 적극적으로 소통해 규제를 개선하겠다고 설명했다.

내퍼 대사대리는 한국 정부 정책 방향을 미국 상의, 기업에 적극적으로 전파해 양국이 호혜적 경제협력을 지속해나갈 수 있도록 긴밀히 협력해 나가겠다는 뜻을 밝혔다.

김동연 부총리, 마크 내퍼 주한 미국대사 대리 면담
김동연 부총리, 마크 내퍼 주한 미국대사 대리 면담(서울=연합뉴스) 김동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왼쪽)이 29일 정부서울청사에서 마크 내퍼 주한 미국대사 대리와 면담하고 있다. [기획재정부 제공=연합뉴스]
photo@yna.co.kr
악수하는 김동연 부총리와 마크 내퍼 주한 미국대사 대리
악수하는 김동연 부총리와 마크 내퍼 주한 미국대사 대리(서울=연합뉴스) 김동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왼쪽)이 29일 정부서울청사에서 마크 내퍼 주한 미국대사 대리와 면담에 앞서 악수하고 있다. [기획재정부 제공=연합뉴스] photo@yna.co.kr


porqu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8/29 14:4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