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통일부 "北, 상황 악화 않고 지켜보는 것으로 보여"

송고시간2017-08-28 10:44

백태현 통일부 대변인[연합뉴스 자료사진]
백태현 통일부 대변인[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백나리 기자 = 통일부는 28일 북한이 단거리 발사체 3발을 발사한 데 대해 "북한도 일단 상황을 악화시키지 않고 좀 더 지켜보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분석했다.

백태현 통일부 대변인은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단거리 발사체 발사에 대한 질문에 이같이 답했다.

백 대변인은 "우리 군은 발사체에 대해 개량된 300㎜ 방사포, 또는 탄도미사일 등 여러 가지 가능성에 대해서 다양한 각도로 분석 중에 있다"면서 "북한의 의도를 단정적으로 언급하기는 곤란하다"고 덧붙였다.

북한은 한미연합 을지프리덤가디언 훈련이 진행 중이던 지난 26일 동해상으로 단거리 발사체 3발을 쐈다. 이를 두고 한미가 우려하던 전략적 도발이 아니라는 점에서 북한이 저강도 도발로 대화 국면으로의 전환을 시도하는 것 아니냐는 분석이 나왔다.

nari@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