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LH '일자리 창출 지표' 개발…올해 26만개 일자리 만든다

송고시간2017-08-28 10:15

(서울=연합뉴스) 서미숙 기자 = 한국토지주택공사는 공공투자 등을 통한 지속적인 일자리 창출을 위해 공기업 최초로 공사 고유의 일자리 창출 지표를 개발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번에 개발된 'LH형 일자리 지표'는 LH의 업무 특성을 반영한 것으로 양적 지표와 질적 지표로 구분했다.

양적 지표는 LH가 만들어낸 일자리의 총량으로 '나누기와 늘리기'가 핵심이다. 질적 지표는 정규직 전환비율, 최저임금 준수비율, 사회적 배려계층 고용 등으로 나눠 꾸준히 지표를 높여가는 것이 목표다.

새 지표에 따르면 LH가 지난해 창출한 일자리는 24만4천7개이며, 올해 6월까지는 14만7천586개의 일자리를 만든 것으로 추정됐다.

LH는 임대주택건설과 주거복지 업무 등에서 신규 일자리를 늘려 올해 연말까지 작년보다 1만7천여개 많은 26만개의 일자리를 만든다는 계획이다.

이용범 LH 미래전략실장은 "임대주택 관리 등 주거복지사업에서 8천개, 노인·경력단절 여성용으로 연내 3천개의 일자리를 만들고 공공임대상가 등을 통해 저렴한 창업공간을 제공하는 등 연말까지 구체적인 성과를 만들어낼 것"이라고 말했다.

LH 진주 사옥 [연합뉴스 자료사진]

LH 진주 사옥 [연합뉴스 자료사진]

sm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