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축구선수 이근호, 장애어린이 재활 위해 1억원 기부

송고시간2017-08-28 09:49

푸르메재단 고액기부자 모임 '더미라클스' 14호 회원 가입

프로축구 이근호 "장애어린이 기부천사 됐어요"
프로축구 이근호 "장애어린이 기부천사 됐어요"

(서울=연합뉴스) 프로축구 이근호(32) 선수가 이달 27일 강원도 강릉시 강남축구공원에서 열린 푸르메재단 1억원 기부약정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017.8.28 [푸르메재단 제공=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권영전 기자 = 축구 국가대표 공격수 이근호(32·강원FC) 선수가 장애어린이를 위해 1억원을 쾌척했다.

장애인 재활·자립 지원 재단인 푸르메재단은 이 선수가 이달 27일 강원도 강릉시 강남축구공원에서 열린 '이근호 자선축구대회'에서 약정식을 열고 푸르메재단에 1억원을 기부하기로 약속했다고 28일 밝혔다.

이에 따라 이 선수는 푸르메재단의 1억원 이상 고액기부자 모임 '더미라클스'의 14호 회원이 됐다.

이 선수는 "축구를 하면서 받은 사랑을 더 많은 장애 어린이들에게 나누고자 결심했다"며 "전국의 장애 어린이들이 더 나은 환경에서 제때 재활치료를 받아 꿈을 펼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 선수는 2015년부터 푸르메재단 홍보대사로도 활동하고 있다.

comm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