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알바생 절반 "늘 피곤"…'정신적 스트레스' 등이 원인

송고시간2017-08-28 09:04

알바천국 설문조사…'전혀 피곤하지 않다' 응답 2.9%에 그쳐

(서울=연합뉴스) 정성호 기자 = 아르바이트(알바)생 2명 가운데 1명은 늘 피곤하다고 느끼는 것으로 조사됐다.

아르바이트 전문포털 알바천국은 지난 14∼23일 알바생 1천32명을 상대로 벌인 설문조사에서 평소의 피로도를 묻는 질문에 절반 가량인 49.7%가 '늘 피곤한 상태'라고 답했다고 28일 밝혔다.

'때때로 피곤하다'는 응답도 46.8%나 됐고, '전혀 피곤하지 않다'는 응답은 2.9%에 그쳤다.

알바생들은 피로의 가장 큰 원인으로 '학업과 아르바이트 병행'(32.9%)을 꼽았다. 이어 '정신적 스트레스'(30.3%), '육체적 노동'(15.2%), '취업 준비'(7.6%), '심야 알바로 인한 불규칙한 수면'(6.6%) 등이 원인으로 지목됐다.

응답자의 86.6%는 피로감을 이기기 위해 커피나 에너지 음료 등 카페인을 섭취한 적이 있다고 답했다.

알바생들의 하루 평균 커피·에너지 음료 섭취량은 '3잔 미만'이 85.3%로 가장 많았다. '3잔 이상, 4잔 미만'이 10%, '4잔 이상 5잔 미만'이 3.2%, '6잔 이상'은 1.5%였다.

알바생 10명 중 2명(21.8%)은 스스로 카페인 중독이라고 생각하고 있었다.

알바생 절반 "늘 피곤"…'정신적 스트레스' 등이 원인 - 1

sisyph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