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재산분할 문제로'…별거 중인 아내 흉기로 찌른 50대

송고시간2017-08-28 09:02

(김제=연합뉴스) 정경재 기자 = 별거 중인 아내를 흉기로 수차례 찌른 남편이 경찰에 붙잡혔다.

[제작 최자윤] 일러스트
[제작 최자윤] 일러스트

전북 김제경찰서는 살인미수 혐의로 이모(55)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라고 28일 밝혔다.

이씨는 전날 오전 11시 10분께 김제시 한 석재 공장에서 아내 A(51·여)씨의 목과 등 등을 흉기로 수차례 찌른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병원으로 옮겨져 수술을 받았으나 현재 중태인 것으로 전해졌다.

이씨는 범행 직후 경찰서에 전화해 "아내가 죽게 생겼다. 내가 찔렀다"고 자수했다.

조사결과 이들 부부는 A씨의 이혼심판 청구로 지난 5월부터 별거 중인 것으로 드러났다.

이씨는 "재산분할 문제로 아내와 다퉜다. 홧김에 차에 있던 흉기를 가져와서 찔렀다"고 말했다.

경찰은 이씨와 목격자를 상대로 범행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jay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