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부산 국내 도심최대 규모 수소연료전지 발전시설 완공

송고시간2017-08-28 07:58

(부산=연합뉴스) 김상현 기자 = 전기와 열을 동시에 생산하는 '수소연료전지 발전시설'이 부산 해운대에 들어선다.

부산시는 해운대 집단에너지공급시설 내 대체 열원을 공급할 수소연료전지 발전시설을 완공하고 오는 29일 오후 4시 30분 준공식을 한다고 28일 밝혔다.

수소연료전지 발전시설 [부산시 제공=연합뉴스]
수소연료전지 발전시설 [부산시 제공=연합뉴스]

이 시설은 해운대 신시가지 지역난방의 소각시설 1기가 반입 폐기물 감소로 2013년 폐쇄됨에 따라 대체 열원을 확보하기 위해 건설됐다.

모두 1천808억원을 들여 2015년 8월 공사에 들어가 2년여에 걸친 건설공사와 시운전을 모두 마치고 최근 완공했다.

발전규모는 30.8㎿로 연간 25만㎿h의 전기를 생산해 해운대 신시가지 전체 전력 사용량의 77%를 공급한다.

전기 생산과 동시에 연간 24만Gcal의 열을 생산해 해운대 신시가지 4만3천여 가구에 난방열로 사용한다.

수소연료전지 발전시설은 천연가스에서 분리한 수소와 공기 중 산소를 전기반응 시켜 전기와 열을 생산하는 친환경 전력생산 시설이다.

발전효율이 높고 매연이 없는 청정에너지 생산시설로 연간 3만t의 이산화탄소 저감 효과가 있다.

부산시 관계자는 "이번 수소연료전지 발전시설은 도심에 건설되는 국내 최대 규모의 신재생에너지 생산시설"이라며 "안정적인 전력 공급과 저렴한 난방열 공급으로 신재생에너지의 새로운 모델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josep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