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안철수 "정부 독선과 오만 견제하겠다…지방선거 승리할 것"

"배타적 좌측·수구적 우측 벗어나 중도개혁 정체성 확립"

(서울=연합뉴스) 임형섭 설승은 기자 = 국민의당 안철수 신임 대표는 27일 "정부의 독선과 오만은 더 기승을 부릴 것이다. 그것이 권력의 생리"라며 "이를 견제하는 것이 국민이 야당에게 준 제1과제이며, 국민의당은 유능한 야당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안 대표는 이날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전당대회에서 대표로 선출된 직후 수락연설에서 "항상 깨어있고 견제하는 야당이 국민의당에 부여된 소명""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안 대표는 "13명 대법관이 만장일치로 거액의 검은 돈을 받았다고 한 대법원 판결까지 부정하며 큰 소리 치는 모습에서 우리는 벌써 독선에 빠진 권력의 모습을 본다"며 "총리가 짜증을 냈다며 오히려 짜증을 내면서 하루에 몇 개씩 평생 달걀 먹어도 걱정 없다고 큰 소리 치는 모습에는 그들만의 코드인사가 부른 오만함이 보인다"고 여권을 겨냥했다.

그는 "민생과 국익을 위해 좋은 일이라면 언제든 적극 협력하겠지만, 국민을 편 가르고 나라를 약하게 하는 일이라면 강력히 저지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국민의당은 실천적 중도개혁 정당이라는 분명한 정체성을 확립하겠다. 배타적인 좌측 진영이나 수구적인 우측 진영에 매몰되지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안 대표는 "내년 지방선거에서 패하면 국민의당은 시들어 없어지고 좌우 극단 양당의 기득권은 빠르게 부활할 것"이라며 "국민의당이 튼튼하게 살아나 지방선거에서 승리하겠다"고 밝혔다.

당선 꽃다발 받는 안철수
당선 꽃다발 받는 안철수(서울=연합뉴스) 백승렬 기자 = 국민의당 안철수 새 대표가 27일 오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임시전국당원대표자대회에서 새 대표로 선출된 뒤 축하 꽃다발을 받고 있다. 2017.8.27
srbaek@yna.co.kr
주먹 불끈 쥔 안철수
주먹 불끈 쥔 안철수(서울=연합뉴스) 백승렬 기자 = 국민의당 안철수 새 대표가 27일 오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임시전국당원대표자대회에서 새 대표로 선출된 뒤 연설하고 있다. 2017.8.27
srbaek@yna.co.kr


hysup@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8/27 16:1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