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익산 백제왕도 유적지 한눈에…'서동설화' 오금산 정비

송고시간2017-08-26 14:09

(익산=연합뉴스) 최영수 기자 = 훗날 백제 무왕이 된 서동의 설화가 전해지는 전북 익산시 금마면 오금산 일대에 관광 편의시설이 대폭 확충됐다.

익산시는 26일 오금산과 익산토성(사적 제92호)에 관람로, 조망 데크, 임시주차장, 간이화장실, 쉼터 등 편의시설을 마련했다고 밝혔다.

익산토성은 오금산을 둘러싼 백제시대 산성으로 서동이 어린시절 마를 캐 홀어머니를 모시다 오금산에서 다섯 금덩이(五金)를 얻은 후 왕위에 올랐다는 설화가 전한다.

익산토성 동편에는 미륵산으로 통하는 저토성이 자리하고 오금산 남쪽으로는 왕궁리 유적이, 동편에는 제석사지가 있다.

시는 익산토성 680m 구간 중 남쪽 125m 구간을 정비하고 서쪽성벽 경사면(36m)을 따라 목재 계단을 설치했다.

정상부에는 남측 백제왕궁, 서동 생가터, 쌍릉 등 백제왕도를 한눈에 보도록 조망 데크와 안내판을 마련했다.

토성 남쪽에는 주차장 32면, 간이화장실, 쉼터를 꾸몄다.

 오금산 조망테크
오금산 조망테크

[익산시 제공=연합뉴스]

ka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