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임성남 외교차관 내일 방미…美부장관과 북핵 대응 논의

미사일 지침 개정·확장억제전략협의체 등 논의할듯
임성남 외교차관[연합뉴스 자료사진]
임성남 외교차관[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조준형 기자 = 임성남 외교부 1차관이 27일 미국을 방문, 미측 고위인사들과 북핵 문제 등에 대해 의견을 교환한다고 외교부가 26일 밝혔다.

임 차관은 27일부터 29일까지 일정으로 미국을 방문, 존 설리번 국무부 부장관 등 고위 인사들과 면담하면서 한미 관계, 동맹 강화, 북핵 및 북한 문제 해결 등에 대해 협의할 예정이라고 외교부는 전했다.

임 차관은 미묘한 국면에 도달한 북핵 문제와 관련한 한미 공동의 해법을 조율하고, 한미간에 탄두 중량 제한을 완화 또는 해제하는 방향으로 추진키로 한 미사일지침 개정 문제, 확장억제전략협의체(EDSCG) 정례화 등에 대해 협의할 것으로 예상된다.

외교부는 "임 차관의 방미는 한미 양국 정상, 외교장관, 국가안전보장회의(NSC)간 채널 등을 통해 활발히 이루어지고 있는 양국간 정책 공조의 맥락에서 추진되는 것"이라며 "외교차관급에서의 정책 협력을 더욱 강화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임 차관은 이어 29일부터 31일까지 일정으로 캐나다를 방문해 양국간 외교차관 회담을 개최할 예정이다.

jhch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8/26 09:3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