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한국거래소 새 이사장은 누구?…선임절차 개시(종합)

이사후보추천위 9명 구성…"내달 임시주총서 확정될 듯"
한국거래소 새 이사장은 누구?…선임절차 개시(종합) - 1

(서울=연합뉴스) 경수현 기자 = 퇴임 의사를 밝힌 정찬우 현 한국거래소 이사장의 후임이 내달 중 확정될 것으로 보인다.

27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거래소는 최근 이사후보추천위원회(추천위) 구성 작업을 완료했다.

추천위는 사외이사 5명, 코스피·코스닥 상장사 대표 각 1명, 금융투자협회 추천 2명 등 총 9명으로 구성됐다.

이에 따라 거래소는 28일자로 새 이사장 모집 공고를 내기로 했다.

내달 4일까지 지원서를 받아 서류심사와 면접심사를 거쳐 후보자를 가려내게 된다.

거래소는 특히 이사장 선임 안건을 다루기 위한 임시 주주총회 일정을 내달 28일로 잡아놨다.

거래소 이사장은 자본시장과 금융투자업에 관한 법률에 따라 추천위의 추천을 거쳐 증권업체 등 34개사 대표가 참여하는 주주총회에서 선임하게 돼 있다.

거래소 관계자는 "특별한 돌출 변수 없이 현재의 일정대로 진행되면 내달에 후임 이사장이 확정될 것"이라고 말했다.

후임 이사장 후보로는 그동안 관료 출신이 주로 거래소를 이끈 데 따라 정은보 전 금융위원회 부위원장, 서태종 금융감독원 수석 부원장 등이 거론되고 있다.

또 관료 출신이면서 거래소 근무 경력도 있는 이철환 전 거래소 시장감시위원장도 물망에 올라있다.

순수 거래소 내부 출신인 김재준 현 코스닥시장위원장, 최홍식 전 코스닥시장본부장 등도 유력한 후보군에 포함됐다.

이밖에 더불어민주당의 김기식, 홍종학 전 의원도 잠재적인 후보로 거론되고 있다.

그러나 의외의 인물이 부상할 수도 있다.

실제로 현 정부가 인선 작업을 진행 중인 신임 금융감독원장에도 일반적인 예상과는 달리 비(非)경제 관료 출신인 김조원 전 감사원 사무총장이 임명될 가능성이 작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정찬우 현 거래소 이사장은 지난 17일 사의를 표명했다.

금융권의 대표적인 '친박근혜'(친박) 인사로 꼽히는 정 이사장은 2013년 18대 대통령직인수위에서 경제1분과 전문위원으로 활동한 뒤 금융위원회 부위원장(차관급)을 지냈으며 작년 10월부터 거래소 이사장을 맡아왔다.

eva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8/27 18:3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