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교보증권 "금호산업, 금호타이어 인수 우려에 발목"

(서울=연합뉴스) 조민정 기자 = 교보증권은 25일 금호산업[002990]이 금호타이어[073240] 인수 관련 불확실성을 해소하지 않으면 기초여건(펀더멘털) 개선이 주가에 반영되기 어려울 것으로 전망했다.

백광제 연구원은 "금호산업은 지난해 법정관리를 졸업하면서 '금호타이어 인수에 동원되지 않을 것이며 인수에 참여할 의지도, 자금 여력도 없다'고 강조했으나 최근 상표권 협상 과정과 매각 진행 상황을 보면 금호타이어 인수 의지가 강해 보인다"고 지적했다.

그는 "본업성장 가시성과 아시아나항공 관련 지분법·상표권 이익 증대 기대감으로 상승한 금호산업 주가도 최근 상승분을 모두 반납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는 우선매수 청구권 부활 등 그룹 계열사의 금호타이어 인수 지원 관련 불확실성이 커졌기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백 연구원은 "금호산업은 올해 상반기 신규수주만 1조4천억원을 달성해 누적 잔고가 5조원에 이르렀다"며 "이는 작년 연간 매출액을 기준으로 3.7년치에 해당하고, 하반기에도 추가 수주가 기대돼 본업성장 가시성이 많이 증가한 것으로 보인다"고 풀이했다.

그는 "금호타이어 매각 이슈만 없으면 충분히 주가 우상향을 기대할 수 있어, 투자자 신뢰를 회복하기 위한 금호산업의 적극적인 노력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투자의견과 목표주가는 제시하지 않았다.

chomj@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8/25 08:3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