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제주 중문해수욕장 피서객 15명 이안류 휩쓸렸다 구조돼

(서귀포=연합뉴스) 고성식 기자 = 23일 제주 서귀포시 중문해수욕장에서 피서객 15명이 이안류(역파도)에 떠밀려갔다가 모두 구조됐다.

서귀포해양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후 2시 20분께 중문해수욕장에서 갑자기 발생한 이안류에 물놀이하던 피서객 15명이 순식간에 50m가량 외해로 떠밀렸다.

해상구조대원과 민간구조대원들은 제때에 이를 발견, 15분 만에 모두 구조됐다.

해운대 역파도
해운대 역파도[연합뉴스 자료 사진]

서귀포해경 관계자는 "15∼20초 만에 피서객들이 외해로 떠밀려갔다"며 "자칫 수영경계선까지 떠밀려가 피서객들이 위험할뻔했다"고 말했다.

그는 "파도가 높은 중문해수욕장에서는 이안류가 발생할 가능성이 크다"며 주의를 당부했다.

kos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8/23 17:4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