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프로축구 K리그 클래식 28라운드, 10월 8일로 연기

K리그 엠블럼
K리그 엠블럼[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서울=연합뉴스) 이영호 기자 = 2018 러시아 월드컵 최종예선을 준비하는 축구대표팀 훈련 때문에 연기된 프로축구 K리그 클래식 28라운드 6경기가 10월 8일에 치러진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23일 "오는 26~27일에 열릴 예정이던 K리그 클래식 26라운드 6경기를 10월 8일 오후 3시에 일제히 치르기로 했다"라며 "애초 10월 1일에 모두 열기로 했던 정규리그 33라운드 6경기는 9월 30일과 10월 1에 나눠서 치르기로 했다"고 밝혔다.

클래식 34라운드부터 시작되는 상하위 스플릿 경기 일정은 33라운드가 끝난 이후 공시된다.

horn90@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8/23 17:1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