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진에어 차세대 서비스시스템 도입…고객 편의·업무 효율 제고

(서울=연합뉴스) 이봉준 기자 = 진에어는 22일 서울 등촌동 본사에서 세계적 항공 정보기술(IT) 서비스업체 IBS와 차세대 여객서비스시스템 '아이플라이 레스(iFlyRes)' 도입 계약을 맺었다고 23일 밝혔다.

최정호 진에어 대표와 발라일 K. 매튜 IBS 회장
최정호 진에어 대표와 발라일 K. 매튜 IBS 회장

이날 계약식에는 최정호 진에어 대표와 발라일 K. 매튜 IBS 회장 등 양사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진에어는 이번 계약으로 항공 예약과 발권, 운송 등을 포괄하는 차세대 여객서비스시스템을 구축해 업무 효율을 높이고 고객 편의도 한층 증진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특히 소비자 특성에 맞춰 신규 서비스 추가와 변경이 용이해져 온라인 판매 확대와 대고객 서비스가 강화될 것으로 예상한다.

고객 입장에선 진에어 홈페이지 및 모바일 앱을 통해 국내 및 국제선 이용에 필요한 각종 항공 서비스를 간단한 인터페이스를 통해 손쉽게 이용할 수 있는 등 편의성이 대폭 증대된다.

진에어는 IBS와 함께 시스템 개발 및 테스트 과정을 거쳐 2018년 3월 말부터 새 시스템을 적용할 계획이다.

joo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8/23 16:1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