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성남시 사업체 매출 100조 돌파…5년 새 50% 늘어

(성남=연합뉴스) 이우성 기자 = 성남지역 사업체의 총매출액이 100조원을 넘어섰다.

판교테크노밸리
판교테크노밸리[연합뉴스 자료사진]

23일 경기도 성남시가 통계청의 2015년 기준 경제총조사(올해 6월 확정분 발표) 자료를 분석한 결과에 따르면 성남지역 사업체의 총매출액은 2010년 66조5천억원에서 2015년 100조3천억원으로 50.8% 증가했다.

이 기간 사업체 수는 5만923개에서 6만2천468개로 22.7% 늘었고, 종사자 수는 31만514명에서 42만4천634명으로 36.8% 증가했다.

시는 LH, 한국도로공사, 한국가스공사, 한전KPS 등 성남에 있는 공공기관의 지방이전이 시작된 2010년 이후 지역경제 공백이 우려됐으나 IT·벤처·연구개발업종 사업체가 큰 폭으로 증가해 성장을 주도했다고 분석했다.

gaonnuri@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8/23 15:5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