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고구마·대추·젓갈…논산서 9∼10월 먹거리 명물 축제 풍성

(논산=연합뉴스) 박주영 기자 = 오는 9∼10월 충남 논산에서 지역 먹거리 명물을 주제로 한 축제가 잇따라 펼쳐진다.

23일 논산시에 따르면 금강대학교 운동장에서는 다음 달 23∼24일 '제9회 상월명품 고구마축제'가 열린다.

지난해 열린 강경젓갈축제 [논산시 제공=연합뉴스]
지난해 열린 강경젓갈축제 [논산시 제공=연합뉴스]

군고구마·찐고구마 무료 시식부터 고구마 캐기 체험 등 프로그램이 마련된다. 선홍빛을 띠는 상월면 고구마는 지형적 요건과 기온 편차가 큰 기후 조건 때문에 당도가 높고 껍질이 얇운 개 특징이다.

10월 14∼15일 연산역 일원에서는 전국적인 대추 집산지인 연산을 알리기 위한 '제16회 연산대추축제'가 진행된다.

연산대추는 논산시 연산·벌곡·양촌면과 함께 전북 운주면에서 생산되는 대추를 들여와 팔기 시작하면서 명성을 얻었다. 현재 전국 대추의 40% 이상이 이곳에 집결, 유통된다.

같은 달 18∼22일 젓갈공원과 젓갈시장 등 강경읍 일원에서는 지역 대표 축제인 강경젓갈축제가 열린다.

고구마·대추·젓갈…논산서 9∼10월 먹거리 명물 축제 풍성 - 3

외국인 김치 담그기 체험, 젓갈 김밥·주먹밥 만들기 등 다양한 체험행사를 비롯해 젓갈체험관 관람, 지역농산품 마케팅 등이 진행된다.

1997년 시작해 올해로 21회를 맞는 강경젓갈축제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문화체육관광부 우수축제로 선정되기도 했다.

논산시 관계자는 "가을철 논산에서 만나는 '맛깔나는' 축제에 시민들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지난해 열린 논산 고구마축제 [연합뉴스 자료사진]
지난해 열린 논산 고구마축제 [연합뉴스 자료사진]

jyou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8/23 15:5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