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KTX 해고승무원, 유엔인권위·ILO에 진정…"부당해고"

대법, KTX 여승무원 근로자지위확인소송 파기환송
대법, KTX 여승무원 근로자지위확인소송 파기환송(서울=연합뉴스) 이지은 기자 = 2015년 2월 26일 김승화 KTX 승무지부장이 서울 서초구 서초동 대법원에서 입장 발표를 하고 있다. 이날 한국철도공사(코레일) 자회사인 한국철도유통에서 해고된 KTX 여승무원들은 해고가 무효라며 코레일을 상대로 낸 소송에서 패소 취지 판결을 받았다.2015.2.26
jieunlee@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효석 기자 = 해고무효 소송을 벌였다가 패소한 KTX 해고승무원들이 고용차별과 부당해고에 대해 유엔 인권위원회와 국제노동기구(ILO)에 진정을 제기하기로 했다.

'KTX 해고승무원 문제 해결을 위한 대책위원회'는 23일 오전 서울역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유엔인권위에는 "KTX 고용 구조가 성차별적이며 차별에 항의한 여승무원 280명이 정리해고된 지 11년 넘도록 복직되지 않고 있다"고 진정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ILO에는 "한국철도공사는 부당한 이유로 직원을 해고하는 한편 노동조합 활동을 방해하는 등 부당 노동행위를 일삼았다"고 진정할 예정이다.

대책위는 기자회견문에서 "유엔 권고가 나오기 전에 해고승무원이 전원 복직돼 문재인 대통령 과거 약속대로 '전향적으로 해결'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들은 2008년 해고무효 소송을 제기해 1·2심에서 승소했으나 대법원이 지난해 2월 "코레일과 승무원 사이에 직접 근로관계가 성립했다고 단정할 수 없다"며 하급심 판단을 뒤집는 판단을 해 패소했다. 서울고법도 파기환송심에서 대법원의 판단에 따라 원고 패소로 판결했다.

KTX해고승무원 UN인권위 및 ILO 진정관련 기자회견
KTX해고승무원 UN인권위 및 ILO 진정관련 기자회견(서울=연합뉴스) 윤동진 기자 = 23일 오전 서울역 앞에서 KTX해고승무원 UN인권위 및 ILO 진정관련 기자회견이 열리고 있다.
이날 기자회견에서 KTX해고 승무원 문제 해결을 위한 대책위원회는 2004년 당시 KTX 여승무원의 고용차별에 관한 문제를 UN인권위원회에 진정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mon@yna.co.kr
KTX대책위, 부당해고 ILO에 진정하기로
KTX대책위, 부당해고 ILO에 진정하기로(서울=연합뉴스) 윤동진 기자 = 23일 오전 서울역 앞에서 KTX해고승무원 UN인권위 및 ILO(국제노동기구) 진정관련 기자회견이 열리고 있다.
이날 기자회견에서 KTX해고 승무원 문제 해결을 위한 대책위원회는 2004년 당시 KTX 여승무원의 고용차별에 관한 문제를 UN인권위원회에 진정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mon@yna.co.kr


hy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8/23 11: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