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부산지역 3개 대학 청년창업 위해 손잡았다

부경·경성·동아대 연합 창업동아리 프로그램 운영

(부산=연합뉴스) 이종민 기자 = 부산지역 대학들이 청년 창업 활성화를 위해 손을 잡았다.

중소벤처기업부의 창업선도대학 육성사업을 수행 중인 부산지역의 부경대, 경성대, 동아대 3개 대학 창업지원단은 '부산 연합 창업 아카데미'를 공동 운영한다고 23일 밝혔다.

창업 아카데미는 대학별 창업동아리 소속 학생들이 참여하는 연합 창업동아리에 창업아이템 사업화를 위한 창업특강, 기업견학, 멘토링 등 다양한 창업정보를 제공하는 프로그램이다.

지난 9일부터 시작된 연합 창업 아카데미에는 각 대학에서 7명씩 모두 21명의 학생이 참가 중이다.

이들은 내달 26일까지 8주에 걸쳐 매주 1회씩 부경대 대연캠퍼스 부산창업카페 2호점에 모여 창업 노하우 등을 배운다.

부산 연합 창업 아카데미 특강 장면 [부경대 제공=연합뉴스]
부산 연합 창업 아카데미 특강 장면 [부경대 제공=연합뉴스]

각 대학 창업지원단은 창업 전문가를 초청해 스타트업 사례분석, 자금조달법, 비즈니스 모델링 등의 특강을 마련하고 창업에 성공한 기업을 찾아 창업 노하우를 배우는 기회를 제공한다.

참가자들이 보유한 창업아이템을 사업화할 수 있도록 돕는 전략 아이디어 평가도 이뤄진다.

참가자들은 이 활동을 통해 IT, 디자인, 기계 등 대학별로 특화된 강점 분야 지식을 공유하며 창업아이템의 사업화를 진행한다.

권순목 부경대 창업지원단장은 "창업동아리 학생들의 우수한 창업아이템이 빛을 볼 수 있도록 아이템을 보완하거나 사업화를 위한 펀딩을 지원하는 등 후속 조치를 이어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ljm703@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8/23 10:0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