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전남전 멀티골' 이창민, K리그 클래식 27라운드 MVP로 선정

제주 선수로는 이찬동-멘디-마르셀로-김원일 이어 4번째
프로축구 제주의 미드필더 이창민 [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연합뉴스]
프로축구 제주의 미드필더 이창민 [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이동칠 기자 = 프로축구 제주 유나이티드의 미드필더 이창민이 K리그 클래식 27라운드에 최고 활약을 펼친 선수로 뽑혔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지난 19일 전남 드래곤즈와의 경기에서 멀티골을 터뜨린 제주의 이창민을 KEB하나은행 K리그 클래식 25라운드 MVP로 선정했다고 23일 밝혔다.

제주 선수가 라운드 MVP에 뽑힌 건 이찬동(3라운드)과 멘티(7라운드), 마르셀로(9라운드), 김원일(24라운드)에 이어 네 번째다.

이창민은 지난 주말 전남과 경기에서 전반 13분 오른발 중거리 슈팅으로 선제골을 뽑은 데 이어 후반 12분 추가골까지 넣어 3-1 승리에 앞장섰다.

제주는 윤빛가림이 위험한 플레이 때문에 비디오 판독(VAR)을 거쳐 퇴장당한 수적 열세에도 이창민 멀티골 활약 덕에 6경기 연속 무패(5승 1무) 상승세를 이어갈 수 있었다.

라운드 MVP는 득점, 슈팅, 패스, 볼 경합, 드리블 돌파, 공간 침투 등 주요 경기 행위를 정량·정성적으로 평가해 지수화한 'K리그 지수'와 연맹 경기평가회의 분석결과를 바탕으로 선정된다.

이창민은 득점 수와 공격형 패스 성공률, 공간 침투 등에서 고루 좋은 점수를 받았다.

이창민은 또 베스트 11 미드필더로도 선정됐다.

chil8811@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8/23 09:3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