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뉴욕증시 미 세제개편 기대에 강세…다우 0.9% 상승 마감

뉴욕증시, 美 세제개편 기대에 강세…다우 0.9%↑
뉴욕증시, 美 세제개편 기대에 강세…다우 0.9%↑(뉴욕 AP=연합뉴스) 22일(현지시간) 뉴욕증시에서 주요 지수는 미국의 세제개편안 단행 기대로 강세를 나타냈다. 이날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196.14포인트(0.90%) 상승한 21,899.89에 거래를 마쳤다. 사진은 뉴욕 맨해튼 월스트리트에 위치한 뉴욕증권거래소.
lkm@yna.co.kr

(뉴욕=연합뉴스) 신은실 연합인포맥스 특파원 = 뉴욕증시에서 주요 지수는 미국의 세제개편안 단행 기대로 강세를 나타냈다.

22일(미국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196.14포인트(0.90%) 상승한 21,899.89에 거래를 마쳤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전장보다 24.14포인트(0.99%) 높은 2,452.51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84.35포인트(1.36%) 오른 6,297.48에 장을 마감했다.

이날 상승 출발한 지수는 장중 오름폭을 확대했다.

단기적인 주가 하락에 따른 저가매수세가 유입된 데다 장중 세제개편안 통과 가능성에 대한 기대가 부각돼 주가 상승을 이끌었다.

증시는 최근 미국과 북한 간 지정학적 긴장 고조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정책을 둘러싼 우려 등으로 약세를 나타냈다.

이날 미 정치전문지 폴리티코는 트럼프 정부와 주요 의원들이 세제개편안에 접근하는 방법에 대해 공감대를 형성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폴 라이언 하원의장 또한 공화당이 의견 일치를 보이고 있다며 세제개편안이 실패했던 건강보험개혁안보다 통과가 쉬울 수 있음을 시사한 바 있다.

시장은 이번 주 후반 예정된 잭슨홀 심포지엄 등도 주목하고 있다.

미국 캔자스시티 연방준비은행이 주관하는 잭슨홀 심포지엄은 오는 24~26일 개최된다. 이번 심포지엄에서는 마리오 드라기 유럽중앙은행(ECB) 총재와 재닛 옐런 연방준비제도(연준·Fed) 의장이 연설한다.

시장 참가자들은 옐런 의장이 이번 연설에서 앞으로 통화정책과 관련해 어떤 발언을 내놓을지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

뉴욕 증시 상승 (PG)
뉴욕 증시 상승 (PG)[제작 최자윤] 일러스트

최근 물가 상승률이 낮은 모습을 보이면서 연준의 기준금리 인상 기대가 낮아지고 있지만, 연준은 아직 물가와 금리 전망에 변화를 주지 않고 있다.

지난달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에서 앞으로 금리 인상 경로에 대한 위원들 간 의견도 엇갈린 것으로 나타나 이번 옐런 의장의 연설이 통화정책 방향성을 가늠하는 데 주요한 단서가 될 수 있다.

고급 주택건설업체인 톨브라더스(Toll Brothers)의 주가는 분기 순이익이 시장 예상을 웃돌았음에도 2.6% 하락했다.

톨브라더스는 지난 7월 31일 마감된 회계연도 3분기 순이익이 1억4천860만 달러(주당 87센트)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매출은 15억 달러를 나타냈다.

톰슨로이터가 조사한 애널리스트들의 예상치는 주당순이익(EPS) 69센트, 매출 15억1천만 달러였다.

8월 리치먼드 지역 제조업 활동은 확장세를 유지했다.

리치먼드 연방준비은행은 8월 제조업지수가 전월과 같은 14를 보였다고 발표했다. 지수는 제로(0)를 기준으로 확장과 위축을 가늠한다.

미국의 지난 2분기 주택가격은 전분기대비 1.6% 상승했다고 미 연방주택금융청(FHFA)이 발표했다.

2분기 주택가격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6.6% 올랐다. 지난 6월 주택 가격(계절조정치)은 전달대비 0.1% 올랐다.

뉴욕 애널리스트들은 시장은 잭슨홀 연설을 앞두고 관망하는 흐름을 보인다며 중앙은행의 물가와 금리 경로에 대한 언급을 기다리고 있다고 진단했다.

시카고상품거래소(CME) 페드워치에 따르면 연방기금(FF) 금리선물 시장은 12월 25bp 기준금리 인상 가능성을 35.8% 반영했다.

시카고옵션거래소(CBOE)에서 변동성지수(VIX)는 전 거래일보다 13.04% 내린 11.47을 기록했다.

esshi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8/23 05:3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