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자사주 보유 1위 전문경영인은 최양하 한샘 회장…1천585억원

CEO스코어 조사…'연봉킹' 권오현 삼성 부회장은 30억원으로 7위

(서울=연합뉴스) 이승관 기자 = 국내 500대 기업 전문경영인 가운데 자사주 보유액 1위는 최양하 한샘 회장인 것으로 조사됐다.

23일 기업 경영성과 평가사이트 CEO스코어(대표 박주근)에 따르면 국내 500대 기업 최고경영자(CEO) 가운데 오너 일가를 제외하고 자사주를 보유한 전문경영인 166명의 주식 가치를 조사한 결과, 총 2천413억원(8월 21일 종가 기준·보통주+우선주)으로 집계됐다.

자사주 가치 1위는 최양하 한샘 회장으로, 무려 1천585억원에 달했다. 이는 전체의 3분의 2에 해당하는 금액이며, 2위인 이재경 두산 부회장(79억원)의 약 20배에 달하는 것이다.

3위는 차석용 LG생활건강 부회장(61억원)이었고, 김정남 동부화재 사장(56억원)과 김용범 메리츠화재 사장(37억원)이 그 뒤를 이었다.

지난해 67억원의 연봉으로 '대한민국 연봉킹'에 오른 뒤 올해 상반기에만 139억8천만원에 달하는 급여와 상여금 등을 받은 권오현 삼성전자 부회장은 자사주 30억원 어치를 보유해 7위에 올랐다.

권영식 넷마블게임즈 집행임원(14억원)은 지난 5월 회사 상장과 함께 단숨에 13위에 올랐고, 한성숙 네이버 사장(10억원)은 조사 대상 전문경영인 가운데 유일한 여성 CEO였다.

조사 대상 가운데 최연소 CEO는 38세의 임지훈 카카오 사장으로, 자사주 가치가 4억9천만원(41위)이었다. 최고령은 이윤재 흥아해운 회장(72)으로 23억원(8위)의 자사주를 갖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올초 대비 자사주 가치가 가장 많이 늘어난 전문경영인은 김용범 메리츠화재 사장으로, 21억원(139.7%)이나 증가한 것으로 조사됐다.

그룹별로는 삼성그룹의 전문경영인이 50위 내에 7명 포함돼 가장 많았고, LG그룹이 6명으로 그 뒤를 이었다.

[표] 500대 기업 전문경영인 자사주 가치 상위 10위 (단위 : 100만원)

순위 이름 기업 자사주 가치
1 최양하 한샘 158,519
2 이재경 두산 7,910
3 차석용 LG생활건강 6,100
4 김정남 동부화재해상보험 5,621
5 김용범 메리츠화재 3,668
6 최현만 미래에셋대우 3,375
7 권오현 삼성전자 3,045
8 이윤재 흥아해운 2,335
9 박진수 LG화학 2,245
10 박재구 BGF리테일 2,218

최양하 한샘 회장
최양하 한샘 회장

human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8/23 06:0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