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외교부 "한중정상, 수교 25주년 축하메시지 교환할것"

양국 수도서 개최 기념행사에 정상·외교장관 교차 참석 무산
서울서 中대사관 개최 리셉션에는 임성남 외교차관 참석
조준혁 외교부 대변인[연합뉴스 자료사진]
조준혁 외교부 대변인[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조준형 기자 = 한·중 정상이 오는 24일 양국 수교 25주년을 맞아 축하 메시지를 교환할 것이라고 외교부가 22일 밝혔다.

조준혁 외교부 대변인은 이날 정례 브리핑에서 "24일 한중수교 25주년을 기념해 양국 정상 및 외교장관이 수교 축하 메시지를 교환할 것"이라고 밝혔다.

조 대변인은 이어 "24일 베이징과 서울에서 수교 25주년 기념 리셉션이 열린다"며 "우리는 임성남 외교부 1차관이 장관을 대신해 (서울에서 열리는) 주한중국대사관 주최 리셉션에 참석해 축사를 할 것"이라고 소개했다.

임 차관은 축사를 통해 한중관계 발전과 한반도 및 동북아 지역 평화와 안정을 위한 양국간 협력 강화의 의지를 재확인하게 된다고 조 대변인은 전했다.

조 대변인은 24일 베이징에서 주중 한국대사관 주최로 열리는 행사에 참석할 중국 측 인사에 대해 "고위급 인사가 참석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공식 통보는 아직 없다"고 소개했다.

이에 따라 사드(고고도 미사일 방어체계) 갈등의 여파 속에 열리는 이번 수교 25주년 기념 행사에는 한중 두 나라 정상과 외교장관은 직접 참석하지는 않는 것으로 사실상 확정됐다. 강경화 외교부 장관은 25일(현지시간) 열리는 한러 외교장관 회담을 위해 24일 러시아를 방문한다.

한중수교 20주년 때인 지난 2012년 8월 주한 중국대사관 주최로 서울에서 열린 기념 리셉션에는 우리 정부 쪽 인사로 김성환 당시 외교통상부 장관이 참석했고, 한중 공동 주최로 베이징에서 열린 행사에는 현 국가주석인 시진핑(習近平) 당시 국가 부주석과 양제츠(楊潔지<兼대신虎들어간簾) 당시 외교부장, 왕자루이(王家瑞) 당 대외연락부장 등 중국 측 고위급 인사들이 대거 참석했다.

jhch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8/22 14:5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