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반도체 호황' SK하이닉스, 기본급 200% 보너스로 받아

(서울=연합뉴스) 정성호 기자 = SK하이닉스의 모든 임직원이 지난달 한 달 치 기본급의 200%를 특별 보너스로 받았다. 메모리 반도체 시장의 초호황에 힘입어 2분기에 창사 이래 최고 실적을 거둔 데 따른 것이다.

21일 전자업계에 따르면 SK하이닉스의 임직원들은 지난달 기본급의 200%를 보너스로 수령했다.

SK하이닉스는 매년 1월과 7월 '생산성 격려금'이라는 명목으로 1개월 치 기본급의 100%까지 보너스를 지급해왔다. 또 여기에 추가로 매년 1월 말에는 전년도 경영 성과에 따라 '초과이익 배분금'이란 명목으로 보너스를 지급한다.

업계에 따르면 올해의 경우 연말까지 역대 최대 실적을 거둘 것이 확실시됨에 따라 SK하이닉스가 내년 1월에 지급할 보너스의 일부를 앞당겨 지급한 것으로 알려졌다.

SK하이닉스는 D램과 낸드플래시 등 메모리 반도체의 슈퍼 사이클(장기 호황)에 힘입어 2분기 사상 최대인 3조507억원의 영업이익을 벌어들였다.

[제작 김민준]
[제작 김민준]


sisyph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8/21 19:5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