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경남상의협의회 "KAI 조기 경영정상화 해야"…청와대에 건의

(창원=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경남상공회의소협의회는 21일 방산비리로 검찰 수사가 진행중인 한국항공우주산업(KAI) 조기 경영정상화가 필요하다는 건의문을 청와대, 산업통상자원부, 국토교통부에 보냈다.

한국항공우주산업 본사 전경.[연합뉴스 자료사진]
한국항공우주산업 본사 전경.[연합뉴스 자료사진]

협의회는 건의문에서 "국가안보를 위태롭게 하는 방산비리는 성역없이 수사해야 한다"고 전제했다.

그러나 "일부 경영진이 저지른 불법과 비리로 KAI 구성원들과 협력업체, 지역사회에 피해가 있어서는 안된다"며 조기 경영정상화 필요성을 강조했다.

협의회는 KAI가 수주전에 뛰어든 미국 고등훈련기 교체사업 등에도 정부가 태스크포스를 구성해 지원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경남상공회의소협의회에는 KAI 본사가 있는 사천시를 비롯해 경남 8개 시지역 상공회의소가 참여한다.

seama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8/21 18:4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