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기간제 교사들, '정규직화 반대' 교총 청원에 반발

기간제 교사 집회[연합뉴스 자료사진]
기간제 교사 집회[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공병설 기자 = 최대 교원단체인 한국교원단체총연합(교총)이 기간제 교사와 강사 정규직 전환 반대 청원운동에 나서자 당사자들이 반발하고 나섰다.

전국기간제교사연합회는 21일 "교총이 기간제 교사와 강사의 정규직화를 반대하며 현직 교사와 예비교사, 임용준비생은 물론 그들의 가족까지 동원해 서명을 받는 과정에서 교권 침해와 반인권적 행위가 자행되고 있다"고 주장했다.

연합회는 "학교 현장에서는 기간제 교사가 받을 상처는 안중에도 없이 내부 메신저를 통해 정규직화 반대 메시지가 버젓이 전달되며, 기간제 교사 바로 옆에서 반대 서명을 받는 것은 물론 심지어 기간제 교사에게도 서명을 받는다"고 말했다.

이 단체는 "교총이 보호하겠다는 교원은 정규직 교원만 의미하는 것이냐. 매달 회비를 내며 교총 회원으로 소속된 기간제 교사들의 정체성은 무엇이냐"고 따졌다.

이어 "기간제 교사와 예비교사는 대립적 관계가 아니며 교원 확충이라는 공감대를 갖고 있다"며 교총은 정교사와 기간제 교사, 예비교사 간 반목과 분란 조장 행위를 중단하라고 요구했다.

교총은 지난 17일부터 기간제 교사 등의 정규직화 반대를 주장하며 '50만 교원 청원운동'에 들어갔다.

ko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8/21 17:5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