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동탄부영아파트 현장시장실에 하자 2천220건 추가접수

채인석 시장, 이중근 부영그룹 회장 만나 부실시공 조속 해결 요구

(화성=연합뉴스) 김인유 기자 = 경기 화성시가 부실시공으로 공분을 사고 있는 동탄2신도시 부영아파트 안에 이동시장실을 설치한 이후 열흘간 2천200건의 하자민원이 추가로 접수된 것으로 나타났다.

21일 화성시에 따르면 시는 지난 7일부터 부영아파트 단지 내 어린이집에 현장시장실을 설치해 도시주택국장, 도시과장, 건축분야 민간 전문가가 상주하며 주민들의 하자민원을 받고 있다.

계속되는 하자 보수
계속되는 하자 보수(화성=연합뉴스) 홍기원 기자 = 7일 오전 경기도 화성시 동탄2신도시 A23블록 부영아파트에서 하자 보수를 위한 공사가 진행되고 있다. 이 아파트는 일반 아파트보다 2∼3배 많은 7만8천여건의 하자보수가 발생한 것으로 확인됐다. 2017.8.7
xanadu@yna.co.kr

이 부영아파트(18개동 1천316가구)는 지난 3월 6일 화성시로부터 사용검사 승인을 받아 현재 1천100여가구가 넘게 입주해 있다.

그러나 지난해 12월과 올 3월과 5월 3차례 실시된 경기도 품질검수에서 211건의 하자보수 지적사항이 나왔고, 부영 에 접수된 주민 하자민원이 이달 8일 기준 8만1천999건에 달하는 등 심각한 부실시공이라는 지적을 받고 있다.

발언하는 채인석 화성시장
발언하는 채인석 화성시장(화성=연합뉴스) 홍기원 기자 = 채인석 화성시장이 7일 오전 경기도 화성시 동탄2신도시 A23블록 부영아파트에서 열린 현장시장실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이 아파트는 일반 아파트보다 2∼3배 많은 7만8천여건의 하자보수가 발생했다. 2017.8.7
xanadu@yna.co.kr

시는 온라인과 오프라인으로 새로 접수된 2천200건의 하자민원을 종류별로 분류한 뒤 부영에 넘겨 즉시 하자보수를 하도록 요구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기존에 주민이 제기한 하자건과 중복된 것도 있고, 새로운 하자도 있는 것으로 보인다"면서 "추가로 접수된 하자건에 대해 어떻게 보수할 것인지 세부계획을 부영으로부터 받아 철저히 이행여부를 관리감독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채인석 화성시장은 지난 20일 동탄4동 주민센터에서 이중근 부영그룹 회장을 만나 부영아파트 부실시공 사태의 심각성을 재차 알리고 조속한 해결을 요구했다.

이에 이 회장이 "하자보수 전문 시공업체를 추가로 투입해 주민 불편사항을 조속히 해결하겠다"는 약속을 했다고 화성시가 전했다.

hedgeho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8/21 16:0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